본문 바로가기

비온뒤

banner01

김시완

김시완
미다클리닉

“안녕하세요? 김시완입니다.”

평범한 아저씨, 몸치, 운동치

33년을 운동, 다이어트와는 담 쌓고 살았어요. 뱃살만 늘어 한 때는 184cm94kg까지 나갔었죠. 고등학교 때도 축구, 농구, 야구를 해본 적이 거의 없었습니다. 학창시절부터 운동과는 거리가 멀었는데, 의사돼서도 쉽지 않더라구요. 의사는 한정된 공간에서 아침부터 저녁까지 있잖아요. 진료가 늦게 끝나면 회식하고 음주도 하고, 아침에 일어나면 출근하고. 아저씨같은 후덕한 몸매였어요. 배가 책상에 턱하니 걸렸다고 하면 믿으실까요?(하하)

 

24kg 다이어트 성공

지금은 많이 줄었어요. 24kg 감량을 했어요. 계기가 있었습니다. 의사가 돼서 비만진료를 할 때 학교에서 공부했던 지식대로 환자들에게 지도를 해왔어요. 운동을 하고, 음식 이걸 먹어라. 배운 대로 지도해왔는데 한 환자가 그러더군요. 선생님은 운동, 다이어트를 해 본적이 있냐고, 말처럼 쉽지 않다고, 당신부터 잘하시라고요. 저는 그동안 다른 사람에게 다이어트를 해보라고 말했지만, 정작 저는 안 해본 거죠. 제가 말하는 대로 한번 그래도 해봤어요. 물론 쉽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결국 몸짱이 됐어요.

 

쿨가이 몸짱의사, 김시완

내친김에 지방을 걷어내서 근육을 만들었어요. 사람들에게 저 스스로 변화한 걸 증명하기 위해 쿨가이 선발대회에 출전했습니다. 남성 잡지 멘즈헬스에서 주최하는 대회로 매년 많은 남성들이 참여를 하고 있는 대회에요. 전국에서 120명 정도 지원을 하는데, 최종 26명 정도가 들어오는데, 감사하게도 제가 26명 중에 선발이 돼서, 쿨가이 활동을 했습니다.

 

절실하면 이루어진다 (촬영 : 진료실)

9개월 만에 24kg를 감량해서 건강과 자신감을 되찾았어요. 제가 해본 경험을 토대로 건강한 다이어트 팁을 드리고 싶습니다. 저도 똑같은 시기를 거쳐온 사람입니다. 항상 금연도, 다이어트도, 운동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번에는 실수했지만 다시 하자. 작심마다 다시 마음을 잡고, 계속 노력하면 이루어집니다. 여러분과 같이 동병상련을 겪었던 입장에서 좋은 정보를 알려드리고 싶습니다.

 

사람들이 다이어트를 포기하는 이유가 뭘까요? 저는 간단한 한가지로 이렇게 생각합니다. 정말로 원하지 않아서 같아요. 정말 간절하고 이거 아니면 죽을 거 같다면 하게 됩니다. 그렇게 되면 핑계도 줄어듭니다.

 

시간이 없다는 말 많이 하시죠. 저도 그랬어요. 진료가 야간진료 9-10시에 끝나면 피곤하고 아침에 일어나면 출근하고. 그런데 하고자 하니까 시간이 만들어졌어요. 정말 하고 싶은 그 마음가짐이면 있다면 성공할 수 있을 거에요.

 

식스팩이 아닌 건강한 몸짱되기

저는 여러분에게 식스팩을 만들라고 하지 않아요. 건강한 몸짱이 되길 바랍니다. 식스팩, 근육질. 연예인들이 운동을 해서 보여주는 게 식스팩인데, 어떤 면에서는 건강에 좋지 않은 요소가 될 수 있어요. 복근을 이루는 근육은 상당히 작은 근육이거든요. 운동보다 지방을 체지방을 걷어내야 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건강상태보다 조금 더 심한 상태로 걷어내는데, 식스팩을 보이게 하기 위해서는 7-8% 의 지방을 낮춰야 합니다. 저는 여러분에게 식스팩이 아니라, 건강한 몸짱을 만들어드리고 싶어요.

 

다이어트, 비만 관리

저는 비만 성형 에스테틱을 운영하면서 다이어트, 비만 관리를 전문적으로 해왔습니다. 사람마다 지방, 탄수화물의 억제와 부종제거, 체지방분해, 노폐물배출 등 다이어트 처방이 달라집니다. 환자들을 모아서 살이 찌는 이유, 약 처방 시 주의사항 등을 구체적으로 강의를 진행했어요. 이런 경험을 살려 커뮤니티에서 운동을 비롯해 식습관 등 다이어트 및 건강관리 시 도움이 될 수 있는 여러 정보를 드리겠습니다.

 

더불어 많이들 궁금해 하시는 비만치료, 체형치료 관련한 시술, 수술 관련 정보도 솔직하게 말씀드릴게요. 자신에게 잘 맞는 식단을 알려주는 비만유전자식이적합성검사, 식욕 억제제나 지방흡수억제제 같은 약물 처방, 국소지방 해결에 도움이 되는 여러 약물을 혼합한 지방분해주사 등 여러분들이 궁금한 비만 관련 시술까지 많이 도와드리겠습니다.

김시완 미다클리닉
멘토 홈페이지